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중고] 개인주의자 선언
2018년 사회과학 분야 1위
  • 새상품
    13,500원 12,150원 (마일리지670원)
  • 판매가
    10,000원 (정가대비 26% 할인)
  • 상품 상태
    최상
    • 배송료
      dlrhkdgo1122님 상품은 무조건 유료 배송료 2,500원
      도서/산간 등 배송료 4,300원
    • 출고예상일
      통상 72시간 이내

    무이자 할부 안내

    • * 2~6개월 무이자 : 농협, 비씨, 씨티, 삼성, 현대, 하나
      * 2~5개월 무이자 : 국민
      * 2~7개월 무이자 : 신한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본 행사는 카드사 사정에 따라 변경 또는 중단될 수 있습니다.

    상품을 장바구니에 담았습니다.

    보관함에 상품 담기

    • US, 해외배송불가, 판매자 직접배송
    • 중고샵 회원간 판매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오픈마켓 상품으로, 중개 시스템만 제공하는 알라딘에서는 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알라딘 중고
    품질 판정 가이드
    알라딘 중고 품질 판정 가이드
    품질등급 헌 상태 표지 책등 / 책배 내부 / 제본상태
    주간 편집 회의
    주간 편집 회의
    "그럼에도 불구하고 합리적 개인주의"
    한국사회는 서구 근대사회의 구성 원리를 가져와 민주주의 국가를 이뤘다. 이곳에서 개인주의자임을 선언하는 건 당연히 의미 중복이다. 그런데 헌법에 쓰인 글귀보다 훨씬 가까운 각자 경험과 주변 현실을 돌아보면 어떤가. 한국사회의 강력한 집단주의 성향 속에서 헌법이 말하는 개인은 아직 제자리를 찾지 못했으니, 합리적 개인주의자들의 사회를 말하는 일은 여전히 선언일 수밖에 없겠다.

    저자는 현직 부장판사다. 세상에서 회식과 명절을 제일 싫어하는 사람이라 말하면서도 투사가 되기보다는 그럭저럭 연기를 잘해왔기에 오늘에 이르렀다고 고백하는 진솔함이 판사라는 직업과의 거리감을 좁힌다. 아마도 합리적 개인을 전제하는 법의 세계에서 오래 일했기에 그가 느끼는 이론과 현실의 간극이 더욱 크지 않았을까 싶다. 여기에 법의 논리에 포획되지 않는 세상살이, 사람살이의 현장을 합리적 개인주의의 맥락에서 이해하려는 노력이 더해지니, 비로소 세상이 불편했던 까닭이 보이고, 그런 세상의 불편한 진실과 마주하는 방법도 깨닫게 된다. 한국사회가 아직 가닿지 못한 길이라 괜시리 마음이 조급해진다.
    - 사회과학 MD 박태근 (2015.10.02)
    카드리뷰
    카드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