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알라딘->도서관 사서]으로 이동
기프티북
모바일상품권
전자책캐시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알라딘 인스타그램
펭귄철도 분실물센터
나토리 사와코 (지은이), 이윤희 (옮긴이) | 현대문학 | 2017-05-10 | 원제 ペンギン鐵道なくしもの係 (2014년)
URL
정가13,800원
판매가12,420원 (10%, 1,380원 할인) | 무이자 할부?
마일리지
690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점?

세액절감액560원 (도서구입비 소득공제 대상 및 조건 충족 시)

추가혜택 카드/간편결제 할인
무이자할부 안내 닫기
  • * 2~6개월 무이자 : NH농협, 비씨, 씨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신한, 삼성, 국민
    * 2~3개월 무이자 : 하나
    * 무이자 제공없음 : 롯데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시럽페이,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전자책 : 출간된 전자책이 없습니다.
반양장본 | 400쪽 | 128*188mm (B6) | 412g | ISBN : 9788972758174
배송료무료 ?
수령예상일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17~21시) 수령 

88.1% 최근 1주 확률
(중구 중림동 지역변경)
주문수량

 

기프티북 보내기 닫기
 
8.8
  • Sales Point : 935

로딩중...

"감동을 찾아 주는 분실물 센터"
도쿄 인근 바닷가 공장지대에 자리한 작은 무인역. 변두리 노선의 종착역인 이곳에는 '야마토기타 여객철도 나미하마선 유실물 보관소', 통칭 '분실물센터'라 불리는 사무실이 있다. 노선의 모든 분실물이 모이는 이곳을 지키는 건, 무슨 연유인지 펭귄 한 마리와 빨간 머리의 훈남 역무원. 전철역과 전혀 어울리지 않는 한 쌍이 있는 사무실에는 심지어 펭귄이 사는 초대형 냉장고까지 갖춰져 있고, 얼핏 불량한 겉모습의 빨간 머리 역무원은 생선 가게 점원처럼 고무 앞치마를 둘러매고 펭귄을 돌보느라 고객 전화를 못 받기가 일쑤다. 잃어버린 물건을 찾으러 이곳에 온 사람들은 뜻밖의 광경에 깜짝 놀라지만, 어느새 이들 콤비와의 만남을 계기로 우연과 운명을 넘나드는 작은 일상의 기적들을 경험하게 된다.

일상에서 만날 수 있는 분실물 센터를 특유의 우화적인 센스로 풀어내 감동을 선사하는 이야기는 어느덧 국내에 소개되는 일본 소설의 한 장르로 자리잡았다. <펭귄철도 분실물센터> 역시 어느 순간 우연히 환상적인 설정을 가진 공간을 방문한 이들이 삶의 소중함을 조금씩 깨달아가는 이야기를 따뜻한 시선으로 담아냈다. 작은 물건을 잃어버린 사람들이 찾아오는 분실물센터는 방문객들이 실제로 잃어버린 것이 '삶'일 수도 있다고 알려준다. 마음이 지쳤을 때, 부드럽고 훈훈한 이야기를 읽고 싶을 때 이 책을 선택하면 좋은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 소설 MD 최원호 (2017.05.16)

신간 알리미 신청

이주의 사은품 추첨 증정

[세트] 리더스 클래식 시리즈...

리더스 클래식 펜슬케이스

나는 천천히 아빠가 되었다

일러스트 원형 포스트잇

[세트] 용선생 처음 한국사 1...

용선생 캐릭터 L홀더

꼬마 곰 무르

전자파 차단 스티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