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몬드> 손원평
신작 소설 <프리즘>
홀로그램 유리컵
<프리즘> 포함 소설/시 2만원 이상 구매 시
프리즘 홀로그램 유리컵
  • 기간 : 9월 1일 ~ 선착순 한정수량
  • 마일리지 구매 사은품을 선택하시면, 이번 주문으로 발생할 적립 예상 마일리지에서 우선 차감됩니다.
  • 적립 예상 마일리지에서 부족한 금액은 기존에 보유한 적립금, 마일리지 순서로 차감됩니다.
  • 차감할 적립금, 마일리지가 부족한 경우 남은 금액은 추가로 결제하셔야 합니다.
프리즘
손원평 지음 | 은행나무
사랑이 퇴색되어버린 남자 도원, 상처와 후회를 억지로 견뎌내는 재인, 늘 마음에 상대방을 채워가야만 하는 예진, 단 한 사람도 마음 안으로 들이지 못하는 호계. 이 네 주인공의 사랑에 대해, 사랑으로 움직여지는 그 마음의 각각의 지점들에 대한 이야기가 작가 손원평의 잔잔한 통과 함께 밀도 높은 문장으로 그려진다.

인연과 우연이 반복되는 사랑. 시작과 끝. 불타오르고 희미해져 꺼진다는 것. 그리고 또다시 다른 얼굴로 시작된다는 것. 그 끊임없는 사이클을 살아 있는 내내 오가는 그런 사랑. 이 소설은 아름답게 혹은 날카롭게 산란하는 사랑의 빛깔들을 통해 그것이 우리 삶에 어떤 무늬를 남기는지 내밀하게 말한다. <아몬드> 손원평이 이 계절 우리에게 권하는 사랑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