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애란의 산문 <잊기 좋은 이름>
레트로 유리컵/양장노트&책갈피
열림원 화제의 에세이 1권 포함, 국내도서 2만 원 이상 구입 시,
레트로 유리컵 또는, 양장노트&책갈피
(각 마일리지 차감)
  • - 기간 : 2019년 8월 20일 오전 10시 ~ 소진 시까지
  • - 양장노트(유선)+책갈피는 소진되었습니다.
  • - 참고서.중고도서.외국도서.전자책 주문금액은 제외됩니다.
  • - 이번 주문으로 발생할 예상 마일리지에서 우선 차감 됩니다.
  • - 예상 마일리지로 부족한 금액은 기존에 보유한 적립금, 마일리지 순서로 차감됩니다.
  • - 보유 적립금/마일리지가 부족한 경우, 남은 금액은 추가로 결제하셔야 합니다.
잊기 좋은 이름
오김애란이 기억하고 싶은 이름과 시간들
김애란 지음 / 열림원
<두근두근 내 인생> <바깥은 여름> <비행운> 등 다수의 소설을 통해 단단한 문학 세계를 구축해온 김애란 작가의 첫 산문집. 2002년 등단한 이후 17년여 동안 작가가 기록해온 원고들을 담은 이 책은 '김애란을 스쳐간 사람과 풍경과 사건', '김애란이 기억하고 싶은 이름과 시간'에 관한 촘촘한 기록이다.

어머니가 20년 넘게 손칼국수를 팔고 8년 넘게 가족이 살았던 국숫집 '맛나당'의 추억과 국수 판 돈으로 세 딸의 학비와 방세, 생활비를 모두 대셨던 어머니의 이야기, 상경 후 처음 방을 구하던 날의 날씨와 방에서 보낸 시간과 풍경, 등단 소식을 처음 접했던 날의 기억, 김연수 작가의 <청춘의 문장들>을 다시 펼친 서른다섯 살의 어느 날, 편혜영 작가에 관한 애정 어린 글, 그리고 문학과 여행에 관한 이야기. 때로는 나지막하게, 때로는 당차게 또 때로는 뜨겁게, 하지만 작가다운 따스함과 담백함은 유지하면서 자신의 삶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소설가로서의 김애란뿐 아니라, 학생이자 딸이자 아내, 시민으로서의 김애란을 한 권의 산문으로 모두 만나게 된다. 작가가 기억하고 싶어 적은 '누군가의 이름을 부르다 실패한 시간과 드물게 만난 눈부신 순간'들이 천천히, 그리고 깊숙이 마음에 스며든다.
열림원 화제의 에세이
리스트의 모든상품을 선택합니다.
잊기 좋은 이름
김애란 지음
12,150원(10%할인) / 670
오늘도 네가 있어 마음속 꽃밭이다
나태주 지음
12,150원(10%할인) / 670
민들레는 장미를 부러워하지 않는다
황대권 지음
11,700원(10%할인) / 650
지성에서 영성으로
이어령 지음
17,820원(10%할인) / 990
월든
헨리 데이비드 소로우 지음, 김석희 옮김
16,200원(10%할인) / 900
100세 철학자의 인생, 희망 이야기
김형석 지음
13,500원(10%할인) / 750
100세 철학자의 철학, 사랑 이야기
김형석 지음
13,500원(10%할인) / 750
하늘 호수로 떠난 여행
류시화 지음
12,600원(10%할인) / 700
노란 화살표 방향으로 걸었다
서영은 지음
13,500원(10%할인) / 750
딸에게 보내는 굿나잇 키스
이어령 지음
13,500원(10%할인) / 750
의문은 지성을 낳고 믿음은 영성을 낳는다
이어령 지음
17,820원(10%할인) / 9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