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의열단, 항일의 불꽃

김삼웅 지음 | 두레

의열단 창단 100주년

의열단은 공허한 구호나 정강을 거창하게 내건 단체가 아니다. 의열단이 내세운 행동강령은 ‘실천’이었다. 수많은 독립운동단체들이 만들어졌다가 사라진 데 비해 의열단이 역사의 조명을 받은 것은 백절불굴의 행동(실행) 때문이다. 그들은 어떤 일을 결정하면 곧 실행에 옮긴다. 특히 암살과 파괴라는 두 가지 양식의 직접행동으로 식민지 통치의 근간을 제거하려 했다. 이런 면이 일제가 의열단을 그토록 두려워했던 이유이기도 하다.

  • 이벤트 1. 기대평을 댓글로 남겨주시면 50분을 추첨하여 적립금 1000원을 드립니다.(익월 두 번째 수요일에 발표)
  • 이벤트 2. 이 책을 구매하시면 김산, 님 웨일즈 <아리랑> 영문판 복원본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한정수량)
함께 읽으면 좋은 책
이달의 역사책의 역사
이달의 역사책에 대한 기대평을 댓글로 남겨주시면 50분을 추첨하여 적립금 1000원을 드립니다.(익월 두 번째 수요일에 발표)
Comment_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