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벤트 기간 : 11월 9일 ~ 선착순 한정수량
<악의 꽃> 앙리 마티스 에디션 포함 소설/시/희곡 3만원 이상 구입 시

<악의 꽃> 와인잔 (마일리지로 구매)
대상도서 모두보기
  • - 이번 주문으로 발생할 적립 예상 마일리지에서 우선 차감됩니다.
  • - 적립 예상 마일리지에서 부족한 금액은 기존에 보유한 적립금, 마일리지 순서로 차감됩니다.
  • - 차감할 적립금, 마일리지가 부족한 경우 남은 금액은 추가로 결제하셔야 합니다.
  • 악의 꽃
    샤를 피에르 보들레르 지음/ 문예출판사 펴냄
    20세기를 대표하는 위대한 화가 앙리 마티스가 직접 편집하고 삽화를 그린 <악의 꽃 : 앙리 마티스 에디션>. 1947년에 마티스가 출간한 300부 가운데 현재까지 남아 있는 263번째 판본을 재현한 것으로, 프랑스에서 출간된 <Les Fleurs du Mal>을 참고해 번역했다.

    마티스가 보들레르의 시에 곁들인 그림들은 모두 사람 얼굴을 그린 초상화다. 마티스는 시인의 성찰이 담긴 〈고백〉 〈자정의 심의〉 〈인간과 바다〉 같은 시에는 각각 다른 보들레르의 얼굴을 그려냈고, 욕망과 열정이 뒤섞인 〈망각의 강〉 〈이국의 향기〉 〈아름다움〉 등 대부분의 시에는 여인의 얼굴을 담아냈다. 대화체로 이뤄진 많은 시편들을 읽으며 마티스는 시인의 부름을 들은 그림을 그리기도, 꿈속의 먼 나라 같은 여인의 얼굴을 그리기도, 파멸의 예감을 느끼며 불길한 그림을 그리기도 했다. 그 모든 그림은 보들레르와 마티스 사이에 존재한 80여 년의 세월을 뛰어넘고 인간 내면의 어둠과 쾌락을 더욱 극대화하며 예술의 조화를 이뤄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