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1/1 photos
프로필
상품평점 help

분류해외저자 > 어린이/유아

이름:마거릿 마이 (Margaret Mahy)

성별:여성

국적:오세아니아 > 뉴질랜드

출생:1936년, 뉴질랜드 (양자리)

사망:2012년

최근작
2014년 12월 <오르간 뮤직>

마거릿 마이(Margaret Mahy)

1936년 뉴질랜드에서 태어났다. 일곱 살 때부터 이야기를 지어내며 글을 쓰기 시작한 그녀는 책을 좋아해 웰링턴에 있는 뉴질랜드 도서관 학교를 졸업한 후 오랜 기간 동안 도서관 사서로 일했다. 1960년부터 아이들을 위한 글을 쓰기 시작해, 타고난 이야기 재능과 언어 감각으로 현실과 환상이 자연스레 섞여 드는 신비로운 세계를 그려 냈다. 처음에는 어린 아이들을 위한 그림책과 이야기책을 주로 썼지만, 소설을 발표하면서 차츰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리게 되었다. 1982년과 1984년에 각각 『바니의 유령』, 『내 안의 마녀』로 카네기 상을 수상했고, 그밖에 뉴질랜드 도서관 협회에서 주는 에스더 글렌 상, 이탈리아 프리미어 그라피코 상, 네덜란드 실버 펜슬 상 등을 받았다. 1993년에는 어린이 문학에 기여한 공으로 뉴질랜드 정부로부터 훈장을 받기도 했으며, 2006년에는 어린이 책의 노벨 상이라고 불리는 안데르센 상을 받았다. 주요 작품으로는 『꼬마 작가 폼비의 악당 이야기』, 『요술 나뭇잎』, 『종이 인형 다섯 자매』 등이 있다. 『내 안의 마녀』는 마거릿 마이가 처음으로 쓴 청소년 소설로, 현대 사회의 복잡다단한 가족의 모습과 사춘기 소년 소녀들의 내면세계를 ‘마법’이라는 독창적인 소재로 풀어냈다. 2012년 76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날 때까지 120여 편의 작품을 발표했고, 이 책들은 수십 개의 언어로 번역되어 전 세계에 소개되었다.  

출간도서모두보기

전체순위보기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