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1/1 photos
프로필
상품평점 help

이름:고레에다 히로카즈 (是枝裕和)

성별:남성

국적:아시아 > 일본

출생:1962년, 일본 도쿄 기요세시 (쌍둥이자리)

직업:영화감독

기타:와세다대학교 문학부

데뷔작
1995년 <환상의 빛>

최근작
2019년 8월 <[블루레이] 어느 가족 : 초회 한정판>

이 저자의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chik...
1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서니데이
2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로쟈
3번째
마니아

고레에다 히로카즈(是枝裕和)

1962년 도쿄에서 태어나 와세다 대학교 제1문학부 문예학과를 졸업했다. 졸업 후에는 제작사인 ‘테레비만유니온TVMANUNION’에 입사해 주로 복지, 교육, 재일한국인 등 사회적 화두를 다큐멘터리에 담았다. 1995년 영화 <환상의 빛>으로 처음 메가폰을 잡아, ‘영화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데뷔작’이라는 극찬을 받으며 베니스 국제영화제 골든오셀라상을 수상했다. 그 후 <원더풀 라이프> <걸어도 걸어도> <바닷마을 다이어리> <태풍이 지나가고> 등 신작을 발표할 때마다 명실공히 일본을 대표하는 거장으로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다. 2004년 <아무도 모른다>의 야기라 유야가 칸 영화제 사상 최연소 남우주연상을 수상했고, 2013년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로 칸 영화제 심사위원상을 수상한 데 이어, 2018년에는 <좀도둑 가족>(국내 개봉 제목 : 어느 가족)으로 제71회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는 쾌거를 이루었다.

<좀도둑 가족>은 연금 부정 수급으로 사회문제가 된 어느 가족의 사건 뉴스를 모티프로, 고레에다 감독의 가족과 사회에 대한 십 년에 걸친 고민 끝에 탄생한 작품이다. 장편소설 《좀도둑 가족》은 영화에서 생략된 디테일과 등장인물들의 과거, 차마 말이 되지 못한 목소리를 켜켜이 담아, 소설만의 선명한 감동을 전한다. 고레에다 감독은 현재 창작집단 ‘분부쿠’를 설립, 영화를 만드는 한편 자신의 오리지널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소설을 쓰고, 《영화를 찍으며 생각한 것》 《걷는 듯 천천히》 등 에세이도 집필하고 있다.  

출간도서모두보기
2013년 제66회 칸영화제 심사위원상 <[블루레이]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2009년 제3회 아시안필름어워드 최우수감독상 <걸어도 걸어도>
2004년 제31회 겐트영화제 그랑프리 <아무도 모른다>
1998년 제46회 산세바스티안국제영화제 FIPRESCI상 <원더풀 라이프>
1998년 제20회 낭뜨 3대륙 영화제 골든 몽골피에 <원더풀 라이프>
1995년 제14회 벤쿠버영화제 용호상 <환상의 빛>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