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알라딘->도서관 사서]으로 이동
기프티북
모바일상품권
전자책캐시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알라딘 인스타그램
옥타비아 버틀러(저자) | 이수현(역자) | 비채 | 2016-05-31 | 원제 Kindred (1979년)
정가14,500원
판매가13,050원 (10%, 1,450원 할인) | 무이자 할부?
마일리지
720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점?

추가혜택 카드/간편결제 할인
무이자할부 안내 닫기
  • * 2~6개월 무이자 : KB국민, NH농협, 신한, 삼성, 비씨, 하나(외환), 씨티, 롯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시럽페이,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장기 무이자 할부 : BC, KB국민, 신한, 삼성, 현대, 롯데, 하나SK, NH채움, 외환 카드(최대 6개월) 단, 장기무이자할부 대상상품 1개 이상 포함된 주문에만 적용 more
이 책의 전자책 : 출간된 전자책이 없습니다.
양장본 | 520쪽 | 124*190mm | 550g | ISBN : 9788934974260
배송료무료 ?
수령예상일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오늘 출고" 예상
(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92.9% 최근 1주 확률
(서울 중구 중림동 지역변경)
주문수량

 

기프티북 보내기 닫기
 
9.0
  • Sales Point : 5,004

로딩중...

"이야기가 가질 수 있는 거의 모든 것"
'나는 집으로 돌아오는 마지막 여행에서 팔 하나를 잃었다. 왼팔이었다.' 이 소설을 여는 문장은 이토록 강렬하다. 소설의 도입부가 얼마나 중요한지 강조하는 작법서들의 말대로라면 <킨>은 멋진 스타트를 끊었다. 남은 관건은 소설의 나머지 부분, 특히 초반부가 도입부의 무게를 버텨낼 수 있느냐다. <킨>은 더할 나위 없이 모범적으로 전개된다. 1976년에서 갑자기 1815년의 남부 지방으로 시공간을 이동한 '흑인' '여성'은 생명의 위기나 다름없는 억압 하에 놓이지만, 옥타비아 버틀러는 그 억압을 직접적으로 설명하기보다 빠른 전개의 시간여행 이야기 속에 그대로 녹여냈다.

이 속도감은 500페이지가 넘는 소설을 단단하게 엮는다. 사실 많은 독자들은 (한국만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인종과 젠더 문제를 다룬 소설이 비교적 고루하고 잘 와닿지 않는다고 생각하는데, 이토록 날렵하게 움직이면서 페이지를 금방 넘기게 하는 작품을 읽고 나면 그 생각이 분명 바뀔 것이다. <킨>은 대단히 우아한 SF이며 각종 차별에 대항하는 선명한 메시지를 담은 작품이고 앞의 두 가지에 별로 관심이 없더라도 무척 즐겁게 읽을 수 있는 재미있는 소설이다. 그렇다. 이 소설은 글로 쓴 이야기가 가질 수 있는 거의 모든 것을 갖고 있다.
- 소설 MD 최원호 (2016.06.10)

신간 알리미 신청

이주의 사은품 추첨 증정

죽은 자로 하여금

핀 시리즈 꽃병

카피 공부

양장 노트

엄마가 아니어도 괜찮아

손인사 배지

나비 공주

핸드메이드 동전 지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