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알라딘->도서관 사서]으로 이동
기프티북
모바일상품권
전자책캐시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알라딘 인스타그램
내가 필요하면 전화해
레이먼드 카버 (지은이), 최용준 (옮긴이) | 문학동네 | 2015-08-28 | 원제 Call If You Need Me (2000년)
URL
정가15,800원
판매가14,220원 (10%, 1,580원 할인) | 무이자 할부?
마일리지
790점(5%) + 멤버십(3~1%) + 5만원이상 구매시 2,000점?

세액절감액640원 (도서구입비 소득공제 대상 및 조건 충족 시)

추가혜택 카드/간편결제 할인
무이자할부 안내 닫기
  • * 2~6개월 무이자 : KB국민, NH농협, 신한, 삼성, 비씨, 하나(외환), 씨티, 롯데
    * 2~5개월 무이자 : 현대

    ※ 제휴 신용카드 결제시 무이자+제휴카드 혜택 가능합니다.
    ※ 오프라인결제/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시럽페이,스마일페이 등 간편결제/법인/체크/선불/기프트/문화누리/은행계열카드 등은 무이자 행사대상에서 제외됩니다.
    ※ 무이자할부 결제 시 카드사 포인트 적립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전자책 : 출간된 전자책이 없습니다.
양장본 | 500쪽 | 132*195mm | 580g | ISBN : 9788954637275
배송료무료 ?
수령예상일지금 택배로 주문하면 "9월 26일 출고" 예상
(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92.9% 최근 1주 확률
(서울 중구 중림동 지역변경)
주문수량

 

기프티북 보내기 닫기
 
9.8
  • Sales Point : 1,648

로딩중...

"이 사람을 좋아하십니까?"
레이먼드 카버를 이해하기 위해 <내가 필요하면 전화해>를 꼭 읽어야 할까. 그렇지는 않다. 그의 대표작들이 담긴 책들과 엄청난 두께의 레이먼드 카버 평전까지 이미 출간된 상태다. 이미 출간된 책들만으로도 소설가 레이먼드 카버의 초상을 그려내는 데는 충분하다. <내가 필요하면 전화해>는 그 초상을 그린 후에 남은 것들이다. 여기에 실린 작품들은 작가의 진면목을 보여주는 데까지는 미치지 못한다. 에세이나 서평들은 인상적인 문구들을 포함하고 있고 카버의 삶을 어느정도 엿볼 수 있도록 도와주지만, 여러 종류의 글(단편소설, 장편소설의 조각 등)을 모아 놓은 책의 구성 상 일관된 흐름을 보여주지는 못한다. 전체적으로 만족스럽기는 하지만 약간의 아쉬움은 남을 수밖에 없다. 여기 남은 글들은 세공된 보석이라기보다는 원석들의 컬렉션에 가깝다.

최고 수준의 컬렉션이 아니라 그가 그 수준에 다다르기까지 노력하는 과정에서 남긴 흔적들, 끝내 이루지 못한 (장편소설을 향한) 꿈, 소설가가 아닌 생활인으로서 남긴 이야기들, 독자의 입장에서 다른 책들을 읽고 쓴 글들은 모두 최고의 소설가라는 이미지를 둘러싼 삶의 조각들이다. 보다 작고 평범하며 잔잔히 빛나는, 더욱 '카버적인' 잡동사니들이다. 이렇게 생각해 보자. 창고에 고이 모셔진 깡통 상자 안에 누군가가 쓴 습작들과 작은 사진첩과 잡동사니가 들어가 있다면, 그 상자를 열어 기쁨과 웃음을 얻을 수 있는 사람은 누구일까. 상자의 주인을 좋아하는 사람일 것이다. <내가 필요하면 전화해>는 정말로 카버를 사랑하는 이들을 위해 만들어진 책이다.
- 소설 MD 최원호 (2015.09.04)

신간 알리미 신청

이주의 사은품 추첨 증정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30주년...

신영복 유리컵

어른은 어떻게 돼?

특별 제작 일회용 밴드

사물 인터넷

형광펜 3색 세트

광해군 (리커버 특별판. 표지...

광해(光海) 머그 블랙/레드(택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