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전하지도, 끝나지도 않았다
양심적인 일본 변호사들의 징용공을 위한 변론
가와카미 시로 외 지음, 한승동 옮김 l 메디치미디어
장바구니가기 닫기
보관함가기 닫기